김해 클레이아크 미술관에서는 부산 산복도로의 지형적 특성과 어우러진 공공건축을 만날 수 있다. 경사면을 단점이 아닌 장점으로 활용한 글마루 작은 도서관이다.

김해 클레이아크 미술관에서는 부산 산복도로의 지형적 특성과 어우러진 공공건축을 만날 수 있다. 경사면을 단점이 아닌 장점으로 활용한 글마루 작은 도서관이다.

JY아키텍처의 건축가 3명은 자신들의 재능기부와 후원금으로 저비용 주택을 설계 시공했다. 북향 지붕에 뽁뽁이 25장을 겹치고 폴리카보네이트로 마감했다. 컨테이너 박스 2개를 이용하기도 했다. 지금 김해 클레이아크 미술관에 전시되어 있다.

JY아키텍처의 건축가 3명은 자신들의 재능기부와 후원금으로 저비용 주택을 설계 시공했다. 북향 지붕에 뽁뽁이 25장을 겹치고 폴리카보네이트로 마감했다. 컨테이너 박스 2개를 이용하기도 했다. 지금 김해 클레이아크 미술관에 전시되어 있다.

습지로 유명한 창녕군의 우포에 있는 간이집하장 창고건물을 자연도서관과 게스트하우스로 재탄생 시키려는 의욕적인 설계. 김해 틀레이아크 미술관에 전시되어 있습니다.

평소 1일 2회, 군항제 기간에는 6회 운행의 기차와 어울리는 눈곷으로 떨어지는 벚꽃과 함께 펼쳐지는 진해 경화역의 아름다운 풍경을 보러 내년에는 꼭 오십시요.

마산에도 불종거리, 진해 경화동에도 불종거리가 있습니다. 그냥 구경거리가 아니고 과거처럼 불종을 실제 칠 수 있도록 복원했더라면 인기만점이었을텐데…..

마산에도 불종거리, 진해 경화동에도 불종거리가 있습니다. 그냥 구경거리가 아니고 과거처럼 불종을 실제 칠 수 있도록 복원했더라면 인기만점이었을텐데…..